[테크] 또 한 번 중국의 실수? 새로운 킥보드 신제품 나인봇 맥스, Ninebot Max!

#세그웨이 #킥보드 #전동킥보드





2015년 4월 중국의 샤오미는 오랜 기간 소송을 벌였던 세그웨이를 인수했습니다. 샤오미는 세그웨이를 인수하면서 드라이빙 주행에 필요한 다양한 원천기술을 흡수하면서 세그웨이의 가장 큰 단점인 가격까지 가성비 좋은 제품으로 바꾸어놨습니다.




세그웨이의 나인봇이 새로운 신제품을 미국의 크라우드펀딩 사이트 인디고고에서 처음으로 소개했습니다. 나인봇 맥스(Ninebot Max)로 소개된 이 제품은 샤오미 M365와 나인봇 ES4를 합치 형태라고 합니다. 제품을 간략히 소개하면 한번 충전으로 65km까지 달릴 수 있으며, 배터리는 350W~700W까지 힘을 낼 수 있습니다. 제품의 최고 스피드는 25~30km입니다(각 나라에서 정한 법에 따라 속도가 제한이 걸릴 수 있습니다). 10인치 타이어를 사용하였으며, 100kg 성인 몸무게까지 버틸 수 있습니다. 15% 각도까지 가뿐히 올라갈 수 있으며 one-stop 폴딩 시스템을 적용하고 있습니다.





나인봇 시리즈는 배터리 용장이 작아서 많은 분들이 보조배터리를 장착하여 제품을 많이 사용하는 것을 봤는데요, 이 제품은 551Wh의 배터리를 채용하고 있어서 한 번 충전으로 65km를 운행할 수 있습니다. 인천공항에서 강남구청까지가 약 66.3km이니, 인천공항에서 강남구청 정도까지 운행할 수 있다고 합니다.



10인치 타이어를 사용하며 튜브가 없는 튜블리스 타이어(tubeless)를 사용하고 있습니다. 튜브리스 타이어란 튜브(Tube)와 리스(less)의 합성어로 타이어 안에 튜브가 들어가지 않는 타이어를 말합니다. 기존의 8인치에서 10인치로 커지면서 좀 더 안정적이고 스무스하게 라이딩을 할 수 있다고 합니다.




제품의 속도는 앞에서 말씀드릴 바와 같이 25~30km 정도입니다. 나라에서 정한 법에 따라서 속도제한이 걸릴 수 있습니다. 우리나라에서는 킥보드 같은 개인 모바일 운송 수단은 25km 이상 넘어갈 수 없습니다. 유럽, 미국 등 다양한 나라에서 각기 다른 법을 가지고 있어서 그 나라에 맞게 세팅된다고 합니다. 배터리가 낼 수 있는 힘은 350W-700W 안에서 힘을 낼 수 있습니다.





전륜에 위치했던 모터가 후륜으로 이동했습니다. 모래나 진흙, 눈길 등을 달릴 때 타이어의 그립력이 떨어져 바퀴가 헛돌게 되는 것을 휠 스핀이라고 하는데, 모터가 후륜으로 이동하면 이런 휠스핀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. 제품 전반적으로 IPX5의 방수 등급을 가지고 있으며 중요 부품은 IPX7등급의 방수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. IPX7은 갤럭시 휴대폰이나 LG, 애플 휴대폰의 최신 휴대폰의 방수능력과 동일합니다.





나인봇 맥스는 앱을 통해서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. 앱안에 락(lock) 기능을 활성화할 수 있어서 편의점 앞에 잠시 세워 두거나 할 때 누군가가 제품을 건드리면 휴대폰 앱으로 알림을 줄 수 있는 기능도 있습니다. 제품의 펀딩 가격은 인디고고 얼리버드 펀딩으로 $599, 한화로 약 71만 원 정도입니다. 제품은 7월에 전 세계로 배송될 예정입니다.



출처: 세그웨이 나인봇 인디고고

https://igg.me/at/NinebotKickScooterMAX/x#/




Copyright © TREND ADOPTER 2021. All rights reserved.

TREND ADOPTER

  • 화이트 페이스 북 아이콘
  • 화이트 트위터 아이콘
  • 화이트 인스 타 그램 아이콘
  • 화이트 유튜브 아이콘

Contact us